Skip to content

순행
2005.05.22 17:51

논문 후, 순례 길(PDF문서)

조회 수 9661 추천 수 11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예루살렘 순례 여행 중, 갈릴리 바다에서의 아버님과 어머님.


플라톤과 아리스토텔레스의 존재에 관한 논문을 써야겠다고 마음 먹은 때가 1994년이니까 벌써 16년이 흘렀군요. 그 사이 저의 유일한 스승이셨던 아버님께서도 고인(故人)이 되셨고, 많은 것들이 변하면서 흘러갔습니다. 선친의 죽음은 나로 하여금 죽음 이후의 천국을 경험하도록 하였으며 그 천국이 나의 소망이도록하여 주었습니다. 그만큼 그 분의 사랑이 컸습니다. 사랑하면 소망이 생겨나고 그 소망이 생겨나면 비로서 내 안에 희망이 움트고 그것으로 인하여 죽음을 통한 참 존재의 바램을 경험하도록 합니다. 존재는 말에 있는 것이 아니라 말과 글(語과 言)을 벗어나 있더군요. 물론 말과 글을 살아나도록 하는 힘이 그 존재 안에 있긴하지요. 존재는 허무와 무(無)마져도 벗어나 있습니다.


순례의 길이라 붙혀 보았습니다.



초라하기 그지없지만 아래 논문들을 생겨나게 했던 구례의 지리산과 강화도의 아차도 자연의 환경과 그 안의 사람들은 어찌 보면 이러한 글들 보다 귀하기에,  그리고 거기와 그들에게서 하나님의 존재를 느꼈기에 나에게는 그리로 가는 길이 모두 순례입니다.



이제는 죽음 안에서 행복 해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버님, 故 김치한 목사님 안에 살아 계신 그리고 지금 내 안에 살고 계시는 그 분 때문입니다.

2010년. 1월 13일 수요일.


4~6주기를 추모합니다 → 클릭! 고인의꽃 백합→클릭 고인의 생존 사진 → 클릭
새벽소천하신날 →클릭 고인의 묘비명 → 클릭
고인의 묘비명 → 클릭 고 김치한 목사님의 약력
고인의 유품 →클릭 고인 무덤의 봉분 → 클릭 고인의 꽃 백합 → 클릭
고인의 가족 → 클릭
고인 추모 → 클릭
고인의 생전 목회지 → 클릭
고인의 생전 사진 → 클릭
고인의 설교 → 클릭 고인께서 묻히신 곳 군산봉황묘원 → 클릭
고인의 생전 사진 → 클릭



PDF문서를 새 창에서 여시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요



PDF 파일을 열기 위해서는 아크로벳 리더(Adobe Reader)가 컴퓨터에 설치 돼 있어야 합니다. 설치하실 분은 여기를 눌러'Adobe Reader 7.0'을 다운 받아 사용하십시요.

그리고 글 읽을 때, 위 아래 이동은 자판의 '페이지 업 다운' 키를, 글 내용의 차례는  좌측 상단의 책갈피를 이용하시면 편합니다. 만약 PDF문서에서 나타난 희랍어 등의 외국어 글꼴이 깨질 경우, 좌측 주 메뉴 초록색 베너 '글꼴설치'를 클릭하신 뒤, 관련 글꼴들을 다운받아 컴퓨터에 설치해주시면 됩니다.

  1. No Image

    십자가: '논문자료1'를 완성하면서

    원문(原文)을 옮기고 요약 정리하면서 부족하지만 내 나름대로 토를 달고 분석하며 주석(註釋)을 달았던 아주 힘든 일차 작업을 이 아차도에서 무사히 마치도록 인도하신 나의 주님 하나님께 감사할 뿐이다 이제 나의 발과 손과 머리와 가슴이 그 어디로 향할...
    Date2005.05.23 Category기타 By???? Reply0 Views11671 Votes108 file
    Read More
  2. 논문 후, 순례 길(PDF문서)

    예루살렘 순례 여행 중, 갈릴리 바다에서의 아버님과 어머님. 플라톤과 아리스토텔레스의 존재에 관한 논문을 써야겠다고 마음 먹은 때가 1994년이니까 벌써 16년이 흘렀군요. 그 사이 저의 유일한 스승이셨던 아버님께서도 고인(故人)이 되셨고, 많은 것들...
    Date2005.05.22 Category순행 Byanonymous Reply0 Views9661 Votes111
    Read More
  3. 논문 후, 지리산 순행 길(축약 게시 본)

    절박한 심정의 사적인 어떤 목적이 이번 여행에서는 개입됐습니다(사진과 글 역시 어떤 인간 의식의 사적인 내용을 기술하는 형식일 수 밖에 없겠지요.) 그래서 승용차로 동행하겠다는 어느 두 분의 호의를 못내 아쉬어 하면서, 십 여 년 만에 홀로 가는 나 ...
    Date2005.05.22 Category순행 Byanonymous Reply1 Views8692 Votes289
    Read More
  4. 논문 후, 아차도 순행 길(축약 게시 본)

    지리산에로의 ‘여행’은 반(半)이 조금 못되는 내 과거 공부의 흔적을 향한 순례(巡禮)의 길이었으므로, 순례를 마져 마치려면, 나머지 반을 이루는 강화군 아차도에로의 ‘여행’이 시작돼야만 합니다.다행히 지금 내가 공부를 이어가고 있는 곳이 강화군 양오1...
    Date2005.05.22 Category순행 Byanonymous Reply0 Views10077 Votes115
    Read More
  5. No Image

    아차도 등에서의 10 년 동안의 논문과 그 자료들(PDF문서)

    과거를 현재의 눈으로 보아서는 안되느니 더 낫다고 단정할 자신 있으면 지난 눈으로 오늘을 바라 보라 그럴 수 없을 진데 낫다고 더 나불데지 말지어다 PDF문서를 새 창에서 여시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요 PDF문서를 새 창에서 여시...
    Date2005.05.26 Category논문자료 Byanonymous Reply0 Views6109 Votes83 file
    Read More
  6. No Image

    참회록11권(PDF문서)

    히포의 보조 주교였다가 주교 로 봉직 하기 시작했던 해인 기원 (bishop) 후 396년부터 398 년 사이에 출간된 것으로 알려진 아우구스티누스의 고백론(참회록)은 라틴 고전기의 그것 보다는 뒤지지만 운율을 지닌 시이다. 운율을 통해 자신을 창조한 그 분께 ...
    Date2005.05.27 Category어거스틴 Byanonymous Reply0 Views11830 Votes106 file
    Read More
  7. No Image

    참회록11권 신국론12권(PDF문서)

    해와 달과 별들의 움직임들 자체가 시간들일 것이라는 것을 학식있는 자들로부터 들었으나, 나는 이에 동의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왜 시간은 모든 움직임들이 아니어야 합니까? 만약 하늘의 빛들이 비추이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도공(陶工)의 물레가 돌아 간...
    Date2005.05.27 Category어거스틴 Byanonymous Reply0 Views7043 Votes104 file
    Read More
  8. No Image

    신국론 일반(PDF문서)

    신의 집을 향하여 타오르는 열망에 휩싸인 아우구스티누스는 신성모독(blasphemias, blasfhmi,a), 곧(vel) (서)고트 족1)왕 알라릭에 의한 로마의 파괴를 기독교 탓으로 돌리는 잘못에 반대하여, ‘신의 나라에 관하여’를 쓴다. 우선적인 해결을요하는 많은...
    Date2005.05.27 Category어거스틴 Byanonymous Reply0 Views9145 Votes82 file
    Read More
  9. No Image

    [자료]존재라는 낱말의 역사(PDF문서)

    있는 것(토 온)은 무엇이냐 라는 물음은 [희랍철학의 경우] 플라톤의 소피스트 편(243d. 246a. 250d-e)에서 처음으로 명시적으로 제기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플라톤은 아리스토텔레스와 마찬가지로 이런 근본물음의 오랜 철학적인 사유 역사를 되돌아본...
    Date2005.05.27 Category논문자료 Byanonymous Reply0 Views8949 Votes100 file
    Read More
  10. No Image

    음절에 관하여(PDF문서)

    이름을 이루는 음절(테., 208a3)들의 모든 요소(문자, 철자)를 열거(avpodou/n -ai( 207a1)한다고 해서, 그 이름(207e7)를 아는 것이 아니다. 마찬가지로 마차를 이루는 음절들의 모든 요소를 열거한다고 해서, 그 마차의 우시아(207c3)를 아는 것이...
    Date2005.05.27 Category아리스토텔레스 Byanonymous Reply0 Views6359 Votes94 file
    Read More
  11. No Image

    분석론 전후서(PDF문서)

    아리스토텔레스의 관점으로부터 보면 분석론 전서는 단순히 그 분석의 첫 번째 부분일 뿐이며 분석론후서는 그 두 번째 부분일 뿐이다. 후자의 주제는 증명 또는 논증, 즉 학문적인 앎(에피스테매애)을 생산하는 논의이다 아리스토텔레스는 출발부터...
    Date2005.05.27 Category아리스토텔레스 By얼둥아기 Reply0 Views6612 Votes108 file
    Read More
  12. No Image

    합리론의 실체와 존재(PDF문서)

    먼저 데까르트(철학원리, 1644년), 그 다음에 스피노자(에띠까, 1677년)의 실체와 속성과 존재, 그리고 그에 관한 라이프니쯔(1678, 1692년)의 비판을 기술(記述) 해 갈 것이다. 그러는 사이 세 사람의 실체와 존재에 관한 나의 이해가 좀더 정확해졌...
    Date2005.05.27 Category기타 By얼둥아기 Reply0 Views8507 Votes101 file
    Read More
  13. No Image

    존재론(PDF문서)

    3) 토마스의 ‘개별화의 원리’를 형상과 질료라는 개념으로 설명하라(1996박사1학기) - Thomas는 ‘개별화의 원리’를 형상-질료 관계에서 어떻게 파악하고 있는지 약술하시오(1991박사2학기) - 토마스 아퀴나스에서 개별화의 원리를 형상과 질료의 ...
    Date2005.05.27 Category기타 By얼둥아기 Reply0 Views6513 Votes102 file
    Read More
  14. No Image

    [지료]고대 철학(PDF문서)

    PDF문서를 새 창에서 여시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요(지체원인을 잘 모르겠지만, 30초 정도 기다리셔야 합니다) 5)헤라크레이토스의 철학 사상이 스토아 철학의 형성에 끼친 영향을 약술하시오(1996/2학기) - 6) 불에 관한 헤라클레이토스의 입...
    Date2005.05.27 Category논문자료 Byanonymous Reply0 Views9457 Votes119 file
    Read More
  15. No Image

    형이상학 각 권 요약(웹문서, PDF문서)

    느리 나루터에 들어오면서 이전의 작업을 계속 이어 나갔다. 람다 편 3 장부터 뉘 편 6 장까지 모두 3권 22 장 번역을 한 셈이다. 들어오기 전에 델타부터 람다 2 장까지 모두 7 권 80 장을 해 놓았으니 도합 9 권 103 장을 번역 했고나!그렇다...
    Date2005.05.27 Category아리스토텔레스 Byanonymous Reply0 Views7262 Votes120 file
    Read More
  16. No Image

    범주론 요약(웹문서, Edghill 번역-영어)

    소피스테스 편을 옮기고 난 후 일 주일 만에 카테고리아이를 옮겼다. 육 일 걸린 셈이다. 베케리 판 본 분량으로 8 장 15 쪽 이어서 인지 일찍 끝나 산뜻하다. 하루에 14 시간 정도 작업 했으니 도합 84 시간 정도 걸렸다. 한 쪽에 5 시간 20 분 정도 들었...
    Date2005.05.28 Category아리스토텔레스 Byanonymous Reply0 Views6844 Votes132 file
    Read More
  17. No Image

    파르메니데스 편 요약(웹문서, PDF문서)

    지난[1998] 1월 14일 주문도에 책 풀어 놓고 형이상학을 옮겨 쓴 후, 파르메니데스 옮겨 쓴지 한 달 정도 흘러간다. 어쩐지 형이상학이 한 수 아래인 것으로 여겨진다. 형이상학을 번역하고 나서는 부쩍 자란 듯이 보였다. 모름지기 철학은 이래...
    Date2005.05.27 Category플라톤 By얼둥아기 Reply0 Views8148 Votes98 file
    Read More
  18. No Image

    세 대화 편 번역 후기(웹문서)

    플라톤의 이 세 대화 편에서 있음 또는 있는 것에 대해 말하고 있는 글을 요약하고 난 후, 내 생각의 흐름은 막히지 않는 듯 하면서도 어딘가 멈칫 멈칫하는 듯 해 보인다. 분량으로만 보자면, 논문의 반을 채우는 줄거리가 이미 만들어져 있어야 만...
    Date2005.05.28 Category플라톤 Byanonymous Reply0 Views6584 Votes145 file
    Read More
  19. No Image

    티마이오스 편 요약과 번역 후기(웹문서)

    티마이오스에 따르면, 그 누구가 인류에 속한다고 해서 그가 누우스(정신)을 지니고 있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정신을 지니지 못하고 있는 사람들이 훨씬 많다-정신 차리지 못한 사람이 훨씬 많다는 것이다. '누우스는 신들과 약간의 인류 만이 나누어 갖기 ...
    Date2005.05.28 Category플라톤 By얼둥아기 Reply0 Views6034 Votes124 file
    Read More
  20. No Image

    소피스트 편 요약과 번역 후기(웹문서)

    지혜를 진짜(온토오스 216c6) 사랑하는 자가 있다면 그는 누구이며, 지혜로운 척 꾸며대는(플라스토스 216c5)자가 있다면, 그는 또 누구일까? 지혜로운 척 꾸며 대는 이 자를 추적하는 것이 소피스테애스 편의 가장 큰 줄기이며, 처음(218b7-c1)과 끝(268d3-...
    Date2005.05.28 Category플라톤 By얼둥아기 Reply0 Views6050 Votes119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Powered by Xpress Engine / Designed by Sketchbook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